국물요리의 기본, 멸치육수 내는법

레시피


국물요리, 찌개, 김치 등 여러 음식에 빠지지 않는 

깊고 진한 멸치육수 내는법을 소개해드릴게요.


[재료]: 물4.5L, 마른멸치 2컵, 무 2토막, 

양파 1/2개, 건다시마 2장, 대파 흰부분 2대, 황태대가리 1개


멸치육수


멸치는 깨끗하게 손질하고 마른 팬에 한번 볶아주세요.


멸치육수만들기


시원하고 은은한 단맛을 내주는 무는 

무즙이 고루 배어나올수 있도록 칼집을 넣어주고

대파 흰 부분도 잘 우러나도록 칼집을 넣어주세요.

대파 파란 부분은 진액이 나오기때문에 쓰지 않아요.

다시마는 겉을 가볍게 닦아서 사용해주세요.

부재료로 말린 버섯, 대파뿌리, 양파껍질,

디포리 등을 활용해도 좋아요.

최소한으로 멸치와 무는 꼭 넣어주세요.


멸치육수내는법


멸치육수 낼때 가장 중요한것은 

처음부터 찬물에 모든 재료를 넣고 끓이는것인데요.

물을 먼저 끓이거나 뜨거운 물에 멸치를 넣으면

멸치에서 비린내가 확 올라온답니다.


다시마육수


멸치를 볶아서 넣는것도 중요하지만

양을 한번에 많이 넣는것도 중요한데요.

충분히 넣고 시간을 들여 우려내야 국물이 깊고 시원해요.


멸치다시마육수


멸치 비린내를 날아가게 하기 위해

처음에는 뚜겅을 닫지 않고 센불에서 팔팔 끓여주세요.


멸치다시마육수내는법


물이 팔팔 끓어오르면 약불로 낮춰주고

뚜껑을 닫고 20분간 천천히 우려주세요.

센불로 끓이지 말고 약불로 은근히 맛을 우려서

재료의 단맛, 구수한 맛을 내주세요.


멸치다시마육수만들기


20분 후 불을 끄고 뚜껑을 닫은 상태로

조금 더 진한 맛이 우러나게 30분 정도 그대로 놔두세요.


멸치


30분 정도 지나 뚜껑을 열어보면 모든 재료들이

가라앉아 있고 육수의 색도 진해지고 

구수한 향도 훨씬 진해져요.

건더기는 걸러내고 체에 받쳐 육수만 걸러

용기에 담아 냉장보관하시면 돼요.

냉장보관은 일주일 정도 가능하기에 

그 이상 오래 드시려면 냉동보관하는것이 좋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