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화칼슘(CaCl2)이란 무엇일까요?


염화칼슘이란 염소(Cl)와 칼슘(Ca)이 반응하여 만들어진 화합물로서 눈을 녹이는 역할을 합니다. 그래서 제설제로도 많이 사용되고 있지요.



어떻게 염화칼슘은 눈을 녹일까요?


염화칼슘은 두가지 반응으로 눈을 녹일 수 있는데요.

발열반응과 물의 어는점을 내림으로써 눈을 녹입니다.

 

염화칼슘은 녹을 때 주위에 수분을 흡수하면서 열을 방출하게 되는데요. 그러면서 눈이나 얼음이 녹고 녹은 눈이 염화칼슘과 또 다시 반응하게 되는 것입니다.

 

그리고 물의 어는점을 내리는 효과도 있습니다.  

순수물(불순물이 섞이지 않은 물)은 0℃ 에서 얼음으로 변하는데요.

하지만 불순물과 섞이게 되면.. 여기선 염화칼슘이겠죠? 물 분자가 가까워지는 것을 방해하면서 어는점이 낮아집니다. 어느정도 한계가 있지만... 염화칼슘의 양에 비례해서 물의 어는점을 떨어뜨리는데 대략 영하 55℃ 정도가 되어서야 얼기 시작하게 된다고 하네요.

우리나라 겨울 날씨는 영하 55℃까지 떨어질 일이 없기 때문에 또다시 얼지 않게 해준다는 말이 맞는 것이겠지요!





이처럼 염화칼슘은 눈의 천적이지만 운전중에 도로에서도 눈이 녹아 보이지 않다 하더라도 안전운전하셔야 합니다. 아까도 언급했듯이 염화칼슘은 수분을 머금으려고 하는 성질이 있어서 염화칼슘으로 눈을 녹인 도로표면은 물기를 머금고 있으니깐요~ 미끄러워요!



오늘도 유익한 정보를 쏙쏙 드렸길 바라며 역시 화학의 원리를 알면 신기합니다.  

미끄러운 도로! 안전 운전하시고 즐거운 한 주 되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