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가을하늘은..?



가을하늘이 더 높고 더 푸른 하늘색을 띄는 이유는 가을의 기압상태와 관계가 있습니다. 

가을에는 고온건조한 기운이 우리나라에 영향을 끼치게 되는데요. 대기가 건조한 경우 대기 중에 있는 수증기들이 상대적으로 줄어든다는 의미이고, 그로 인해 파란색이 더 많이 산란되어 다른계절보다 더 파랗게 보이는 것입니다.

우선 빛의 산란에 대한 이해가 먼저 필요할 것 같죠?

 

빛의 산란만 기억하면 끝.

 

빛의 산란이란, 태양빛이 어떤 입자와 충돌하여 여러방향으로 흩어지는 현상을 말합니다. 좀 더 자세히 이야기해보면, 태양빛이 지구로 들어오면서 지구를 둘러싼 대기입자와 충돌하면서 대기입자는 진동하게 되는데, 진동하면서 사방으로 빛도 함께 내보내게 되는 것을 빛의 산란이라고 하는거죠.

 

빛은 적외선, 가시광선, 자외선 등 전자기파를 통틀어 이야기하는 것인데요.

그 중에서도 우리는 가시광선에 집중할 필요가 있습니다.

 

가시광선은 우리 눈으로 볼 수 있는 빨-주-노-초-파-남-보 무지개 색의 파장을 가지고 있는 것인데요. 아래의 이미지처럼 가시광선 중에서도 적색 쪽이 파장이 가장 길고 보라색 쪽의 파장이 짧습니다. 파장이 짧은 쪽이 산란이 잘 되기 때문에 우리는 푸른빛의 하늘을 볼 수 있었던 거죠. 파장이 긴 적색은 대기를 통과하게 되는거구요.




그렇다면 왜 파장이 가장 짧은 보라색이 아닌 푸른색의 하늘을 보는 걸까요? 보랏빛은 광량이 적어서 대기를 쉽게 통과하지 못한다는 사실!

 

또한, 대기에 수증기와 미세먼지 같은 입자가 많다면, 파장이 짧은 빛 뿐만 아니라 파장이 긴 빛들조차 산란되어져 흐릿한 회색이 되어버립니다. 푸른하늘의 필수조건은 대기 중의 적은 먼지와 건조함이었네요!

  

 ※ 우주는 왜 검은걸까요?

산란될 공기가 없기 때문입니다. 태양빛과 부딪힐 대기가 없으니 검을 수밖에요!

 

아침과 저녁 하늘이 붉은이유는?

 

해가 뜨고 질 때 하늘은 붉어지죠~ 그 이유도 빛의 산란 때문인데요. 아침과 저녁에는 태양의 고도가 낮아지면서 대기층도 두꺼워지고 햇빛의 경로가 훨씬 길어지게 된다고 해요. 빛의 경로가 길어지면 태양으로부터는 멀어지게 되기 때문에 짧은 파장의 푸른색은 두꺼운 대기층을 뚫지 못하고 긴 파장의 붉은색만 통과되어 우리앞에서 산란을 일으킨다고 합니다.




대기에 수증기가 너무 없어서는 안되고 비교적 입자가 큰 수증기가 있어야 구름도 만들어져 아름다운 노을이나 석양을 볼 수 있다고 하니 멋진 하늘을 사진찍을 때는 대기상태에 관해 한번쯤은 생각해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_+