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은 눈으로 먹어도 맛있는 

'단호박오리찜'을 만들어 볼게요.


[단호박오리찜 재료]: 훈제오리, 단호박, 양파, 파프리카, 식용유, 다진마늘, 간장, 올리고당, 굴소스, 후추



훈제오리는 적당한 크기로 잘라주세요.



파프리카와 양파는 깨끗하게 세척해서

한입 크기 네모모양으로 썰어주세요.



이제 오리고기를 볶아줄 팬을 준비한 후

식용유 2큰술 두르고

다진마늘도 2큰술 정도 넣어주세요.



마늘향이 살짝 올라오면서 노릇하게 익으면

간장 2큰술, 올리고당 1큰술, 굴소스 1큰술에

후추 톡톡 뿌려서 양념을 해요.



파프리카와 양파를 넣고 볶다가



양파 반쯤 익으면

훈제오리를 넣고 볶아주세요.



오리고기는 이미 익었고

파프리카와 양파는 너무 오래 볶으면

아삭한 식감이 사라지기때문에

중간불에서 휘리릭 볶아줘야해요.

이대로 쌈에 싸서 드셔도 맛있어요.



단호박은 전자레인지를 활용할거예요.

오목한 그릇에 물을 담고

단호박 꼭지가 물에 잠기도록 거꾸로 담아요.



랩이나 비닐로 밀봉한 후에 

젓가락으로 구멍 몇개 뚫어주면 

찜기 없이도 딱딱한 단호박을 찔 수 있어요.



단호박 크기나 전자레인지에 따라 차이는 있지만

보통 5분정도면 단호박이 알맞게 익어요.



잘 익은 단호박의 꼭지부분에

육각형으로 칼집을 넣어서 구멍을 뚫고

속을 파내면 맛있는 그릇이 완성돼요.



속을 파낸 단호박에

미리 볶아둔 오리고기를 채워주세요.



치즈 좋아하시는 분들은 

남은 공간을 치즈로 채워주세요.



다시 랩으로 밀봉한 후 전자레인지로 데우면

단호박 오리찜이 완성돼요.



단짠단짠 하지만 과하지 않은

양념옷을 입은 오리고기가 정말 맛있고

양파와 파프리카가 건강한 맛을 더해줘요.

치즈는 말이 필요 없는 맛이죠.



그리고 단호박

달달하고 부드러운 단호박이 

오리고기, 양파, 파프리카, 치즈 

모든 재료의 맛을 감싸줘서 조합이 정말 좋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