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뇨병 환자는 맥주와 커피를 마실 수 있을까


당뇨병을 가진 사람들은 알코올과 맥주를 사용할 수 있지만 적당량을 섭취하면 혈당 수치를 모니터링하고 통제해야합니다. 순수한 와인은 당뇨병 환자에게 좋은 와인입니다. 당뇨병 환자는 매일 커피를 사용할 수도 있지만, 당뇨병 환자에게는 이소 말트, 파나 티노 오스 또는 우유를 첨가하는 것이 좋습니다.


알코올과 맥주는 간에서 글리코겐 형성을 억제하고 인슐린 또는 저혈당 약물을 복용하는 환자에서 저혈당에 기여할 수 있습니다. 설탕이 함유 된 와인의 경우 혈당을 증가시킬 수 있습니다. 그러므로 술을 많이 마시는 당뇨병 환자는 건강에 영향을 미치고 질병 상태를 더 심각하게 만듭니다.

그러나 당뇨병 환자도 알코올을 마실 수 있지만 적당히 마셔야하며 알코올 성분을 사용한 후에 혈당 지수를 조절할 수 있어야합니다. 순수한 와인은 당뇨병 환자에게 최고의 와인입니다. 많은 연구에 따르면, 적당량의 와인을 마시는 것은 혈중 지방을 안정화시키고 심혈 관계를 보호하는 효과가 있습니다.


그러나 환자는 알코올의 유해한 영향을 고려해야합니다.

당뇨병 환자는 매일 얼마나 많은 맥주를 사용합니까?

간혹 당뇨병 환자는 보드카, 위스키, 코냑 (40º)과 같은 약 360ml 또는 150ml의 와인 (10º) 또는 40ml의 브랜디를 마실 수 있습니다. 미국 당뇨병 협회 (American Diabetes Association)는 다음과 같이 권고했습니다. 당뇨병 환자는 하루에 1-2 컵까지 마셔야합니다. 최고는 저녁 식사를 위해 1 컵입니다.

여과수, 탄산 음료로 알코올을 희석하고 마시기 쉽고 몸에로드되는 알코올의 양을 제한하여 브랜디를 만들 수 있습니다. 가능하면 알코올을 맥주 또는 무알콜 음료로 바꾸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환자가 기억해야 할 중요한 점은 알코올을 사용한 후 혈당 지수를 확인하여 혈당 수치가 항상 안정적인 수준인지 확인하고 알코올로 인한 고혈당으로 인한 당뇨병 합병증을 피하는 것입니다.


당뇨병 환자를위한 알코올 사용시 참고 사항

운동을하는 동안 몸은 많이 땀을 흘릴 것입니다. 알코올 음료는 손실 된 체액을 보충 할 수 없으므로 당뇨병 환자는 알코올 음료를 사용해서는 안됩니다. 훈련이나 무거운 일을 한 후에는 술이나 맥주를 마시지 마십시오.

먹지 않고 알코올을 사용하지 마십시오. 약 1 시간 동안 복용 한 후 혈당이 증가하거나 저혈당의 위험이 있는지 확인하기 위해 자신의 혈당을 검사해야합니다. 당뇨병 환자는 알코올과 저혈당 제를 동시에 사용해서는 안됩니다.

당뇨병 환자는 어린이 또는 임산부 , 수유부, 심혈관 합병증, 신장 (신장 부전), 심한 신경을 가진 환자입니다. 절대적으로 알코올을 사용하지 마십시오. 심혈관, 신장 및 신경계 합병증이있는 사람도 이러한 합병증이 나타나면 즉시 알코올 사용을 중단해야합니다.




성인에게는 커피와 알코올이 가장 인기있는 음료입니다. 커피를 일상으로 사용하는 사람들이 꽤 있습니다. 그러나 이것은 사람들이 커피가 건강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걱정하게 만듭니다.

최근 연구에 따르면 커피는 당뇨병 환자에게 좋습니다. 커피를 정기적으로 마시는 사람들은 당뇨병 위험을 줄이고 사망 위험을 줄일 수 있습니다. 한 남자의 경우 하루에 3-4 잔의 커피를 마시면 당뇨병 발병 위험이 17 % 감소합니다.

제 2 형 당뇨병 및 심혈관 질환과 같은 생활 습관 질환, 혈당 및 혈압과 같은 혈관에 영향을 미치는 질환은 모두 커피 및 알코올과 관련이 있습니다. 건강을 위해 가장 합리적인 방법으로 알코올을 사용하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