묵은 냉동생선을

갓 사온 생선처럼 탱탱하게

만드는 만물상 꿀팁을 소개할께요.



냉동실 구석에

박혀있어서 좀 오래된

묵은 냉동생선이라 그런지

비린내도 좀 많이 나는것 같아요


이렇게 묵은 냉동생선을

그냥 구우면 솔직히 갓 사온

생선보다는 맛이 없게 되지요


그런데 만물상에서

요리대가분이 이런 묵은 냉동생선도

갓 사온 생선처럼 만들수 있다네요?



그 비법은 간단한데

생선이 해동하기 좋은

물 온도 40도를 맞춰주는건데요


집에 온도계가 있다면

모를까 그냥 일반적으로

물온도 40도 맞추기 어려운데

정말 쉬운 방법을 알려 주시더라구요


우선 큰볼에

일반 수돗물 5컵 부어주세요



그다음 팔팔 끓은 물

2컵을 부어 주시면 되는데요

 

 

이렇게 찬물 5컵

뜨거운물 2컵 즉5:2의

비율로 물을 넣으시면 

딱 40도의 물이 된다고 합니다


40도보다 높으면

생선이 굽기도 전에

생선의 겉면이 익어버려서

식감과 감칠맛이 떨어진다고 해요



거기에다가 

이제 소금 2큰술을

넣어 섞어주심 되는데요


이렇게 따뜻한 물에

소금 2큰술을 넣어주시면

바닷물과 같은 염도를 유지한다고 해요



이제 이 물에

묵은 냉동 생선을 넣어주시고

해동시간은 7분만 해주시면 되는데요


이렇게 바닷물과 같은

염수에서 해동하면 생선의

수분이 적게 빠져 나오게 되면서

생선이 탱탱하고 맛있어 진다고 하구요


뿐만 아니라

비린내를 용해해주면서

간도 되면서 맛있어진다네요



7분 후에 보니

느낌인지 몰라도 생선이

무척 탱탱해 보이고 이제

갓 사온것처럼 싱싱?해보인달까요?ㅎ



이제 구워 볼껀데

생선 구울실 때 겉면에

식초를 약간 발라주시면

생선살 부서짐을 막아 주구요


종이 호일에

식용유 약간 발라

생선을 감싸서 구워주시면

생선이 더 맛있어 진답니다



잠시 후 노릇노릇

맛있게 생선이 익었는데요



한입 먹어보니

정말 제 느낌인지 몰라도

짭쪼름하니 간도 딱 좋은것 같고

이제 갓 사온 생선처럼 맛있는것 같아요


무엇보다 정말

굽기전에 비린내가 많았는데

비린내가 거의 안나는것 같았어요


정말 간단한 방법으로

냉동실에 묵혀 있던 생선을

맛있게 먹을수 있어 좋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