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시피#백종원레시피#정보#꿀팁#건강#간식#백종원#연애#밑반찬#유용한정보

 

우리나라 산모 10명 중 9명은 산후우울감을 경험한 것으로 나타났다. 인구보건협회는 분만 경험이 있는 20~40대 기혼여성 1천3백 명을 조사한 결과 여성의 90.5%는 산후우울감을 느껴본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산후우울증의 증상으로는 쉽게 짜증 내고 화를 내는 경우가 31.1%로 가장 많았고 우울하거나 슬퍼 자주 눈물을 보이고 의욕상실 순으로 나타났다.

 

응답자 10명 중 3명(33.7%)은 산후우울증으로 자살 충동을 느꼈고 2.0%는 자살시도를 경험했다. 첫 아이의 임신 나이가 어릴수록 자살 충동을 느끼는 비율도 높은 편이었다.

 

산후우울증 원인으로는 ‘아이 양육이 어려워서’가 가장 많았고 ‘남편의 늦은 귀가와 무관심’, ‘매일 집에 있는 답답함’ 등이 뒤를 이었다.

산후우울증으로 ‘아이를 거칠게 다루거나 때린 적이 있다’는 답변은 절반을 넘었다.

 

설문에 참여한 기혼 여성의 76.2%는 산후우울증 극복을 위해 남편이나 가족의 도움이 절실히 필요하다고 답했다. 손숙미 인구보건협회 회장은 “산후우울증 극복을 위해 일과 가정의 양립 실천을 통한 남편의 육아참여와 가사분담 등의 노력이 절실하다”고 강조했다.

 

 

사진 – 티비천사

티비천사 디지털뉴스팀http://tv1004.top

 

<저작권자 ⓒ 티비천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