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트#자외선차단제#자외선차단제바르는방법#내옹만두맛있게먹는법#냉동만두

밥상머리 교육은 올바른 식습관을 길러주어, 고른 영양 섭취는 물론 아이의 인성 교육이나 언어능력에도 긍정적인 영향력을 주는만큼 매우 중요하다.

각 연령대별 식습관 문제들과 그 문제에 대한 교육방법을 알아보자.

 

생후 6~12개월 이유식 시작 식습관, 첫 단추 끼우는 시기
생후 6개월 이후에는 이유식을 시작한다. 이때부터 바른 식습관을 길러주기 위해 규칙적인 시간에 정해진 자리에서 먹이도록 한다. 이유식 먹는 것에 익숙해지고 허리도 잘 가눌 수 있게 되면 식탁의자에 앉혀 온 가족이 함께 식사하는 분위기를 느끼게 해준다. 서툰 숟가락질로 음식을 흘리면서 먹으면 아이의 숟가락을 빼앗지 말고 .아이가 잘 떠먹을 수 있도록 손동작을 거들어주거나 숟가락질하는 모습을 보여준다. 아이가 잘하면 칭찬한다.

 

생후 13~18개월 다양한 음식재료를 경험하는 시기
이 시기는 음식을 씹지 않고 물고 있거나 뱉어내는 경우가 있다. 음식의 질감에 익숙해지면 자연스럽게 없어질 수 있지만 나쁜 습관으로 자리 잡을 수 있으므로 주의를 시킬 필요가 있다.
“계속 씹고 있거나 뱉어내면 그만 먹을 거야”라고 말해주고 아이의 행동에 따라 대처하도록 한다. 이 시기는 물건의 같고 다름과 이름도 인지하는 때라서 반찬의 이름을 알려주면 새로운 단어를 알게 되고 식사에 좀 더 관심을 가지고 흥미를 느낄 수 있다.

 

생후 19~36개월 활동량 많고 자기주장 강해지는 시기
세상을 향한 호기심이 증폭하는 시기라 밥 먹다 말고 돌아다니는 경우가 있다. 이리저리 돌아다니는 아이 뒤를 따라다니며 억지로 다 먹이려고 하지 않는다. 돌아다니는 습관을 고치기 위해서는 식사 시간을 정해놓고 그 외에는 아이가 배고프다고 보채도 음식을 주지 말아야 한다. 얌전히 앉아 식사에 집중하는 습관이 자리 잡을 때까지 간식을 끊거나 아이만의 자리, 식탁 의자를 마련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만 3세 이상 어른식사를 하면서 평생 식습관을 다지는 시기
이 시기는 아이의 기호가 확실해져 좋아하는 것만 먹고 편식이 심화할 수 있다. 싫어하는 음식을 억지로 먹이려고 하면 더욱 거부감이 생겨 역효과를 가져올 수 있다. 하지만 고른 영양섭취를 위해, 아이가 잘 먹지 않으려는 재료로 함께 요리 활동을 하며 거부감부터 없애는 것이 좋다. 절제력이 없어 자기 입맛에 맞는 음식만 먹다 보니 단맛에 중독될 수 있어 관리가 필요하다.